솔라, 마마무 리더
"많이 힘들지 않냐"
데뷔 전 평가 '긴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마마무 솔라가 후배들에게 조언을 해줬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는 7년 차 마마무 리더 솔라의 모습이 그려졌다. 솔라는 연습실에서 후배 가수 퍼플키스를 만났다.

솔라는 "많이 힘들지 않냐"라며 따뜻하게 말문을 열었다. 퍼플키스 멤버들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살짝 오금이 저렸다"라고 말했다.

이어 솔라는 "나는 데뷔 전에 이렇게 평가를 받았다. 연습생 때는 아침 7시 반에 출근했다"라며 연습생 때를 전했다.

퍼플키스 멤버 채인은 "이야기해주실 때 마음에 와닿는 말이 많았다", 지은은 "지금이 중요한 시기다. 우리에게 도움이 되는 이야기를 많이 해주신 것 같다"라고 밝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