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 호강' 생일 노래
깜찍한 쌈바 남매
김연자, 재회 자신감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첫돌을 맞은 하연이가 트로트 레전드들을 만난다.

15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56회는 '내 인생의 콩깍지'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박하남매의 막내 하연이는 첫돌을 맞아 아빠의 직장을 찾아 인사를 나눈다. 이곳에서 만난 트로트 스타들과 아이들의 케미가 시청자들의 안방도 훈훈하게 달굴 예정이다.

지난해 11월 15일 세상에 찾아온 아기 천사 하연이가 첫돌을 맞이한다. 이에 박하남매 하준·하연이는 현빈 아빠의 동료들에게 돌떡을 나누기 위해 방송국을 찾았다. 깜찍한 반짝이 옷까지 입고 방송국에 등장한 박하남매에 트로트 레전드들의 입에서는 미소가 떠나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현빈 아빠와 아이들은 선배들의 대기실을 직접 방문하며 떡과 행복을 나눴다. 이런 가운데 트로트 레전드들은 모두 ‘육아 레전드’임을 자청하며 아이들과 친해지기에 도전했다고.

특히 앞서 영종도를 방문해 박하남매를 만나본 적이 있던 김연자는 이번에는 지난 만남과는 다른 자신감을 보였다는 전언. 이에 박하남매가 트로트 레전드들이랑 금방 친해질 수 있을지, 이들은 어떤 케미를 만들지 궁금해진다.

또한 트로트 레전드들은 돌을 맞은 하연이를 위해 덕담과 선물을 아낌없이 나눴다고 한다. 돈으로 환산할 수 없는 트로트 레전드들의 따뜻한 조언이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이어 박하남매의 방문 소식을 들은 동료들로 인해 현빈 아빠의 대기실이 북적이기도 했다고. 송가인, 별, 박구윤, 황치열까지 한자리에서 보기 힘든 초호화 라인업의 가수들이 하연이의 돌을 축하하는 축가를 불러줬다고 전해져 이를 들을 수 있는 '슈돌' 본 방송을 기다려지게 한다.

한편 트로트 레전드들과 함께하는 하연이의 첫 돌은 15일 밤 9시 15분 방송되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356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