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송창의 "나는 육아 안하냐?" 아내에게 분노


'동상이몽2' 송창의, 오지영 부부의 위기일발 부부 싸움이 공개된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송창의, 오지영 부부는 딸 하율이 훈육 방식을 두고 팽팽한 기싸움을 벌인다.

심지어 송창의는 “나는 육아 안 하냐?”라며 아내에게 5년간 참아온 분노를 터트렸다는데. 이에 아내 오지영 또한 분개하며 맞받아치기 시작했고, 급기야 송창의는 “극단적으로 얘기하지 마”라며 살벌한 분위기를 고조시켜 MC들 또한 숨을 죽인 채 상황을 지켜봤다는 후문이다.

게다가 두 사람은 부부 싸움 후 돌연 깊은 산속으로 떠나 모두를 놀라게 했다. 부부관계 개선을 위해 송창의가 “나에게 너무 필요했다”며 묵언 수행에 도전한 것. 하지만 오지영은 이때를 기회 삼아 주변 사람들에게 송창의의 실체를 폭로하기 시작했다.

묵언 수행으로 인해 변명할 기회조차 갖지 못해 답답해하는 송창의를 보며 MC들은 “얼마나 이야기하고 싶을까?”, “원천봉쇄다”라며 안타까워했다고. 과연 송창의는 무사히 묵언 수행을 마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송창의의 묵언 수행 도전기를 지켜보던 스페셜 MC 차예련은 “우리 남편이면 바로 실패했다”라며 남편 주상욱이 송창의 버금가는 ‘투머치토커’라고 밝혔다.

심지어 차예련은 주상욱이 똑같은 말을 100번 한다며 말 많은 남편과 살며 겪는 남다른 고충까지 털어놔 모두를 충격에 빠트렸다.

‘투머치토커’ 주상욱이 차예련에게 자주 반복하는 말은 무엇일지. 차예련이 밝힌 남편 주상욱의 반전 실체는 16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