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스페셜 MC 출격
오디션 우승 비법 전수
"엄마가 이 방송 안 봤으면"
'오래 살고 볼일' 스페셜 MC 강다니엘/ 사진=MBN 제공
'오래 살고 볼일' 스페셜 MC 강다니엘/ 사진=MBN 제공


가수 강다니엘이 MBN ‘오래 살고 볼일-어쩌다 모델’(이하 ‘오래 살고 볼일’)의 스페셜 MC를 맡는다.

강다니엘은 오는 15일 방송하는 ‘오래 살고 볼일’ 5회에서 시니어 모델 ‘TOP 16’의 본선 미션 현장에 스페셜 MC로 합류한다.

직접 제조한 달고나 커피를 ‘깜짝 서빙’하며 등장한 강다니엘은 현란한 무대 안무를 선보이는 것은 물론,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쌓은 경험을 ‘TOP 16’에게 전수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먼저 강다니엘은 무대 위 ‘엔딩 요정’으로 등극하기 위한 시선 강탈 ‘필살기’를 선보여 한혜진, 홍현희를 비롯한 여성 도전자들의 심장을 폭격한다. 현장의 스페셜 MC로 마이크를 쥔 후에는 참가자들에게 “라이벌은 누구인가요?”, “누가 우승할 것 같나요?” 등의 날카로운 질문을 던져 쫄깃한 긴장감을 끌어올린다. 나아가 무게를 잡고 있던 ‘야인시대’ 출신 배우 장세진 도전자에게 ‘잔망 손하트’ 비법을 알려줘 웃음을 안긴다.

저녁이 되자 강다니엘은 ‘TOP 16’을 위한 바비큐 요리를 대접하며 ‘다니엘 셰프’로 변신한다. 능숙하게 고기를 굽고 소금을 뿌리는 깜짝 재능에 정준호와 홍현희는 “진짜 잘 굽는다. 보통 실력이 아니”라고 입을 모은다. 이와 함께 강다니엘은 “저희 어머니가 이 방송을 안 보셨으면 좋겠다”는 돌발 발언을 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숨겨둔 속마음을 깜짝 공개한 강다니엘의 특별한 사연에 궁금증이 쏠린다.

제작진은 “본선 첫 미션 현장에서 참가자들과 하루를 온전히 함께 보낸 강다니엘이 ‘오디션 경험자’로서 느끼는 실질적인 감정을 설명하는가 하면, 마인드 컨트롤 방법 등 ‘고급 스킬’을 전수하면서 ‘TOP 16’에게 큰 도움을 줬다”며 “다른 어떤 활약보다도 진정성이 가장 빛났던, 강다니엘과 ‘TOP 16’의 남다른 교감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이날 ‘오래 살고 볼일’ 5회에서는 1차 미션을 거쳐 본선에 진출한 ‘TOP 16’ 김숙자 김용훈 리송 박윤섭 박해련 유인숙 유제항 윤영주 윤엘레나 이동준 장세진 장재헌 정유경 정형도 정호경 최삼근의 본격적인 합숙 트레이닝과 2차 미션이 펼쳐지며 흥미를 더한다. 오는 15일 오후 6시 방송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