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초 코로나19 검사로 촬영 취소
'우다사3' 빼빼로데이 맞아 특별 편성
지주연♥현우, 첫 만남부터 한집살이까지
'우다사3' 지주연·현우/ 사진=MBN 제공
'우다사3' 지주연·현우/ 사진=MBN 제공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이하 ‘우다사3’)이 ‘빼빼로 데이’를 맞아 지주연 현우 커플의 첫 만남부터 ‘한집살이’까지 스페셜 방송을 꾸민다.

제작진은 11일 “지주연과 현우 커플의 출연분만을 따로 묶은 특별판을 구성해 오늘(11일) 방송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당초 ‘우다사3’는 얼마 전 외부 스태프가 코로나 감염 검사를 받게 돼, 예정된 촬영을 취소하면서 11일 방송분을 결방하기로 했다. 당시 전 스태프가 코로나 검사를 받고, 모두가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방역상 신중을 기하기 위해 이런 결정을 내린 것. 하지만 결방 소식이 알려지자, 시청자들은 공식 홈페이지 게시판과 각종 커뮤니티 게시판을 통해 큰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에 제작진은 ‘우주 커플’의 분량만을 따로 만들어 이날 90분간 방송하기로 했다.

‘우다사3’ 제작진은 “긴급 편성이 확정돼서, 편집 일정이 빠듯한 상황이지만 시청자들의 성원에 힘입어 ‘우주 커플’ 특별판을 선보이게 됐다. 지주연·현우의 첫 만남부터 본격 ‘한집살이’까지 그간의 이야기를 밀도 있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지주연과 현우는 ‘우다사3’를 통해 가상과 현실을 넘나드는 달달함과 진정성으로 시청자들의 폭발적 성원을 받고 있다. 서로를 ‘주주’, ‘누누’라는 애칭으로 부르며 달달 케미를 보여주고 있으며 시청자들 역시 ‘우주 커플’이라는 애칭으로 두 사람을 뜨겁게 지지하고 있다.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 지주연, 현우 특별판은 11일 오후 11시 방송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