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잔디 "듀엣하다 눈맞춤 했을 뿐"
"장민호 오빠와 저 모두 열려 있다"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가수 금잔디가 동료 가수 장민호와의 열애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금잔디는 10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장민호와의 열애설에 대해 수줍게 입을 뗐다.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금잔디는 장민호에 대해 "방송을 같이 하면서 정말 친한 친구, 오빠다"라며 "같이 듀엣을 부르면서 눈빛 교환을 했다. 정말 친하니까. 그걸 보면서 많은 분들이 (오해를 하신 거 같다)"고 열애설이 불거진 계기를 밝혔다.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두 분 사이에 정말 아무것도 없냐"는 MC 박나래의 질문에 "정말 없다. 너무 오래 됐는데"라고 해명했다.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 =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C 산다라박은 "우리 엄마도 두 분이 결혼했으면 좋겠다고 한다"고 하자 금잔디는 "앞날은 지켜봐야 되겠지만 저도 열려 있는 사람이고 민호 오빠도 열려 있기 때문에"라며 여지를 둬 시선을 끌었다. 박나래는 "열린 결말이냐"며 미소를 지었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