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 배 안에서 요리
허경환, '중식도' 준비
조개 해감→파스타까지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 / 사진 =MBC에브리원 영상 캡처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 / 사진 =MBC에브리원 영상 캡처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 소유가 요리를 척척 만들었다.

9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요트원정대: 더 비기닝'에는 소유가 요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소유는 준비해 온 조개를 해감하고 요리를 시작했다. 허경환은 "소유야, 내가 도와줄 거 없냐"라며 소유의 곁으로 왔다. 허경환은 자신이 가져온 중식도를 꺼내 소유에게 줬다. 허경환이 준비한 중식도는 이연복 셰프에게 선물받은 것이었다.

소유는 허경환의 중식도로 마늘을 다졌다. 또, 멀미를 하는 최여진을 위해 빠르게 조개를 손질했다. 이어 소유는 능숙한 솜씨로 봉골레 파스타를 완성했다. 장혁은 "너무 맛있다. 최고다"라며 만족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