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 최초 '보스' 출연
공연 못해 '아쉬움'
"텐션이 언니와 상극"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제공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제공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마마무 화사가 리더 솔라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

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는 걸그룹 최초 '보스'로 마마무의 솔라가 출연했다.

솔라는 "코로나 때문에 공연도 못하니까, 우리가 다같이 우리끼리 막, 뭔가를 찍고 같이 노래에 대해서 막, 했으면 좋겠어"라며 의지를 불태웠다. 멤버들은 "뭘 '막' 하겠다는 거야?"라며 "말을 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화사는 "언니랑 텐션이 너무 안 맞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나는 텐션이 축 처져있을 때가 많아서 자연스럽게 해야 행복하다. 그런데 솔라 언니는 '계속해야돼'라는 느낌이다. 텐션이 상극인 느낌이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