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민, 원주 집 테러 심경
최민석과 특별한 인연
"박소현 오랜 팬"
'비디오스타' 장동민./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장동민./사진제공=MBC에브리원


개그맨 장동민이 최근 자택에 있었던 테러에 대한 심경을 고백한다.

3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난 이제 지쳤어요 촉촉한 녀석들’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배우 박상면, 이훈, 개그맨 장동민, 김성원이 출연한다.

장동민은 최근 자택, 차량을 파손 시킨 돌팔매질 테러에 대한 심경을 털어놓는다. 장동민은 “차체가 심각하게 훼손됐고, 집안 창문이 깨질 정도의 테러가 몇 차례에 걸쳐 일어났다”며 테러에 사용된 돌을 국과수에 보내 DNA 채취를 의뢰하는 등 법인을 잡기 위해 노력중이라고 전한다. 이에 출연진이 진심 어린 걱정을 건네며 현실적인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고.

장동민은 최민식과의 특별한 인연도 공개한다. 장동민이 최민식에게 연기를 가르친 적이 있다고. KBS '개그콘서트‘에서 ’할매가 뿔났다‘ 코너로 할머니 연기를 선보이던 당시, 최민식이 장동민에게 만나고 싶다고 직접 연락을 취했다고 한다. 그와의 만남이 부담스러워 거절했지만 결국 최민식을 만나 연기까지 가르치게 됐다고.

또한 SBS '박소현의 러브게임'의 오랜 애청자임을 밝힌 장동민이 MC 박소현과 핑크빛 러브라인을 형성해 기대감을 모은다. 장동민은 평소 재밌는 사람이 이상형이라고 언급한 바 있는 박소현을 오로지 ‘눈빛 교환’만으로 웃기는 데 성공하며 모두의 열렬한 환호를 받는다.

장동민은 다음 목표로 ‘대한민국 국가대표’를 언급한다. 장동민이 국가대표로 진출을 꿈꾸는 종목을 밝히자 모두 놀라움을 감출 수 없었다는데. 과거 리얼리티 게임쇼를 통해 비상한 두뇌 회전과, 발군의 심리 전술, 거침없는 승부사 기질로 일명 ‘갓동민’에 등극했던 장동민이 꿈꾸는 국가대표 종목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장동민의 솔직한 심경 고백부터 화려한 입담까지 3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