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민상, 고가의 생일선물 덜미
"매력 포텐 터졌다" 적극 표현부터
김민경 짝사랑남 송병철과 견제까지
'전지적 참견 시점' 128회/ 사진=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128회/ 사진=MBC 제공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유민상이 김민경과 심상치않은 분위기를 형성한다.

오는 31일 방송되는 '전참시' 128회에서는 유민상의 핑크빛 일상이 공개된다. 후배 김민경과의 미묘한 분위기가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이날 유민상의 매니저와 스타일리스트는 유민상의 생일을 맞아 깜짝 생일파티를 준비한다. 동료 개그맨 문세윤, 박휘순, 송병철이 함께 해 폭주하는 입담을 펼치며 흥 넘치는 생일파티를 즐긴다.

특히 이날 생일파티에서는 유민상과 김민경의 썸 의혹이 제기될 예정이다. 유민상이 최근 김민경에게 애정 가득한 고가의 생일 선물을 준 사실이 발각된 것. 이에 유민상은 진땀을 흘리며 당황해 다른 이들마저 놀라게 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유민상은 김민경의 과거 짝사랑남인 송병철과 은근한 기싸움을 벌였다고 한다. 그는 "민경이 매력 포텐이 터졌다"는 공개 애정 발언도 서슴지 않아 송병철을 긴장하게 만든다. 과연 김민경을 사이에 둔 유민상, 송병철의 예측불가 삼각관계는 어떤 결말을 맞이했을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그런가 하면 유민상의 스타일리스트와 매니저는 생일파티를 준비하다 "이 오빠 미쳤어"라고 경악했다고 한다.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은 충격적인 물건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전참시' 128회는 오는 31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