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경각심↑
"집에서 안전하게"
마스크 쓴 캐릭터들?
'무엇이든 물어보살' / 사진 = KBS joy 영상 캡처
'무엇이든 물어보살' / 사진 = KBS joy 영상 캡처


'무엇이든 물어보살' 이수근과 서장훈이 코로나19 경각심을 일깨웠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는 동자 이수근과 선녀보살 서장훈의 오프닝 모습이 그려졌다.

이수근은 노래를 부르며 "핼러윈 파티한다고 여기저기 다니지 말고!"라고 당부했다. 서장훈은 "집에서 안전하게 오붓한 시간 보내라"라고 말했다.

또 이수근은 "그래도 핼러윈 파티를 하고 싶다면 복장을 추천해주겠다. 닌자, 핑크레이디, 미라 등 입 막은 것들을 해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