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특한 식당을 찾아라
변사가 있는 식당?
유재석 "쟤 왜 저래"
'식스센스' / 사진 = tvN 영상 캡처
'식스센스' / 사진 = tvN 영상 캡처


'식스센스' 전소민이 멜로 영화의 스토리에 크게 반응했다.

22일 밤 방송된 tvN '식스센스'에는 배우 김영광이 출연했다.

이날 두 번째 식당은 변사의 이야기가 담긴 중식 코스요리집이었다. 사장님은 "2달 주기로 스토리와 콘셉트가 바뀐다. 지금은 '중경삼림' 콘셉트"라며 '중경삼림'을 배경으로 한 코스 요리가 나왔다.

유재석은 "나는 이 영화를 보지 않아서 모르겠다. 내가 좋아하지 않을 것 같은 스토리일 것 같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전소민은 여러 이야기에 크게 공감하며 "나 울어도 되냐"라고 말했다.

특히 전소민은 "우리의 사랑에 유통기한이 있다면 만년으로 하겠다"라는 명대사를 언급하며 "왜 이렇게 사랑은 영원하지 않은 걸까. 나 밥 못 먹겠다"라며 울컥했다. 유재석, 오나라는 "왜 저러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