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혜♥박준형, 동반 출연
"김지혜, 집중하면 파고들어"
"박준형, 무 갈고 이도 갈아"
'대한외국인' / 사진 = MBC 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 사진 = MBC 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김지혜가 자신의 인기에 대해 실감하고 있다고 밝혔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는 박준형·김지혜 부부, 김원효·심진화 부부가 출연했다.

최근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 출연 중인 김지혜는 인기를 실감하느냐는 질문에 "거의 제1의 전성기다. 박준형이 나를 개그 소재로 삼아서 '성형' 이미지만 있다가, 리얼 예능에 나가서 평소 내 털털한 모습을 보여줬더니 인기가 올라가고 있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MC 김용만은 "내 배우자가 얄미워 보일 때, 사랑스러워 보일 때?"를 물었다.

박준형은 "김지혜는 굉장히 나이스 걸이다. 하나에 집중하면 파고드는 성격이다. 자전거를 탄다고 하면 프로처럼 준비하고 유명 라이더 초빙까지 한다. 끊임없이 발전해나간다. 단점은, 자전거를 살 때 비싼 걸 산다"라고 말했다. 김지혜는 "박준형은 개그할 때 무를 갈지 않나. 잘 때는 이를 간다"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