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예원 "십대와 부모가 함께해 매력적"
"첫 녹화 현장, 생각보다 더 다이나믹해"
'캡틴', 11월 19일 첫 방송
장예원 아나운서/ 사진=Mnet 제공
장예원 아나운서/ 사진=Mnet 제공


장예원 아나운서가 Mnet 새 오디션 프로그램 ‘캡틴(CAP-TEEN)'의 MC로 합류한다.

‘캡틴’은 이승철, 제시, 소유, 셔누의 심사위원단과 더불어 MC 장예원의 합류를 밝히며 구성을 탄탄히 맞춰가고 있다. 프로그램의 특성상 심사위원과 십대, 부모 사이의 소통이 무엇보다도 중요한 만큼 장예원 아나운서 특유의 활발한 매력과 친근함이 더욱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된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십대와 부모가 함께 한다는 컨셉이 매력적으로 다가왔다. 프로그램 자체가 어디에도 없었던 새로운 시도인 만큼 막 도전의 첫 발을 내딛은 저에게도 뜻 깊은 기회라고 생각했다"고 MC로 임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또한 첫 녹화 후 소감에 대해 "제가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더 다이나믹한 현장이었다. 네 명의 심사위원과 십대, 부모가 함께 만들어갈 모습을 기대하셔도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캡틴’은 오는 11월 19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