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펫 비타민' 제작발표회 개최
전현무 "붐과 동반 출연, 이번엔 잘 돼야"
"김수찬, 예능 잘하면서 기운도 좋다"
'펫 비타민' MC 전현무/ 사진=KBS2 제공
'펫 비타민' MC 전현무/ 사진=KBS2 제공


방송인 전현무가 '펫 비타민'을 함께 이끌 MC들과의 호흡에 대해 만족감을 표했다. 15일 오후 열린 KBS2 새 예능프로그램 '펫 비타민'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다.

이날 오후 열린 '펫 비타민' 제작발표회는 개그맨 서태훈의 진행으로 마련됐다. MC 전현무, 붐, 한승연, 김수찬, 서태훈이 참석해 취재진의 사전 질문에 답했다.

'펫 비타민'은 사람과 반려 동물의 공동 건강을 꿈꾸는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1000만 반려동물 시대에 맞춰 사람과 반려 동물의 실제 일상을 살펴보고 건강하게 공존할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전현무는 "KBS 아나운서로 있을 때 '비타민'을 오래 진행했는데 이젠 사람의 건강만 챙길 때가 아니다"며 "반려견과 함께 사시는 많은 분들이 기다렸더라. 그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다른 MC들과 호흡에 대해 묻자 전현무는 "한승연은 호흡을 맞춰봐서 잘 통한다"면서도 "붐과는 이번에 꼭 잘 돼야 한다. 둘이 하는 게 두 개 정도 망했다. 잘 될 때가 됐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처음 MC에 도전하는 김수찬은 "기운이 좋다. 잘하면서도 기운이 좋기 쉽지 않은데, 많은 예능계 선배들이 탐을 내는 인재"라고 칭찬했다.

'펫 비타민'은 15일 오후 8시 30분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