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 '라디오쇼' 출격
이혜성과 연애 전선 '이상 無'
전현무 "한 달에 얼마 버는지 몰라"
이혜성, 전현무./사진=텐아시아DB
이혜성, 전현무./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전현무가 연인 이혜성부터 한 달 수입까지 솔직하게 고백했다.

12일 KBS 라디오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방송인 전현무가 출연했다.

이날 박명수는 전현무에게 "KBS 아나운서로 시작해 프리 선언을 했는데 KBS에 또 오랜만에 오니깐 어떤 느낌이 드냐"고 물었다. 이에 전현무는 "박물관 같은 느낌이다. 시간이 멈춰있다"며 "KBS는 여의도에서 옮기지 않았으면 한다. 와서 선배님들 얼굴을 보면 반갑기도 하다"고 이야기 했다.

전현무가 어린 시절부터 예능MC가 꿈이었다고 밝히자 박명수는 "MC가 되려면 개그맨 시험을 봐야 하는데 왜 아나운서가 됐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전현무는 "예능MC가 되는 길을 생각해봤는데 유재석씨가 10년 걸렸다. 개그맨을 통해 MC가 되려면 오래 걸리지만 아나운서는 차별화 전략을 하면 빨리 되겠다 싶어 큰 그림을 그리면서 들어왔다"고 설명했다.
사진 =KBS 라디오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방송 캡처.
사진 =KBS 라디오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 방송 캡처.
'라디오쇼' 공식 질문인 "한달 수입을 얼마 버냐"는 물음에 전현무는 "이런 질문을 늘 받는다. 아나운서에 비해서 몇 배를 버니 하는데 그게 박명수씨도 마찬가지겠지만 한 달 얼마 버는지는 잘 모른다. 나 같은 경우 얼마를 버는지 체크해보려고 하는데 바쁘다 보니깐 얼마를 버는지 확인도 안 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프리랜서 선언을 한 김성주, 장성규에 대해 묻자 전현무는 "우리는 다 다르다. 겹치지 않는다"며 "라이벌이 아닌 동반자다. 겹쳤으면 긴장도 되고 견제도 될 텐데 전혀 겹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전현무-이혜성 아나운서
전현무-이혜성 아나운서
이어 박명수는 전현문의 연인 이혜성을 언급했다. 박명수는 "이혜성이 진행하는 프로그램에 게스트로 왜 나갔냐. 사람들이 다 의아했다"고 물었다. 이에 전현무는 "오해가 많은데 그 당시 PD가 내가 KBS 아나운서를 할 때 이수영이 하는 프로그램을 했었다. 당시 지각을 한 적이 있어서 보답을 해야겠다는 생각이 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당시에는 교제하는 사이가 아니었고 번호도 몰랐다"고 오해를 해명했다.

박명수가 "잘 사귀어?"라고 돌직구 질문을 하자 전현무는 "결국 이것을 물어보려고 날 부른 거죠?"라며 "질문이 세 글자니까 세 글자로 답을 드리겠다. 잘 사귀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현무와 이혜성은 지난해 공개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