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일리, 센스있는 개사
업그레이드 재미 예고
'슈퍼차 부부' 활약 기대
'코미디 빅리그' / 사진 = tvN 제공
'코미디 빅리그' / 사진 = tvN 제공


'코미디빅리그'에 가수 에일리가 출격, 다채로운 웃음을 선사한다.

11일 오후 방송되는 tvN '코미디빅리그'(이하 '코빅')에서는 2020년 4쿼터 2라운드가 펼쳐지며, 에일리가 특별 출연해 폭발적인 예능감으로 업그레이드된 재미를 안긴다.

에일리는 '사이코러스' 코너에서 황제성, 양세찬과 호흡한다. 히트곡 '보여줄게'부터 신곡 '우리 사랑한 동안'까지 탄탄한 가창력으로 고품격 라이브 무대를 공개할 예정이라고. 특히 황제성, 양세찬의 포복절도 코러스와 절묘한 하모니를 완성하며 대세 디바의 위엄을 뽐내는가 하면, 센스 넘치는 개사마저 깜짝 선보이며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는 후문이다. 또한 에일리의 파격적인 돌발 행동에 황제성, 양세찬이 크게 당황하며 "평정심을 유지하자"를 외치는 상황도 발생했다고 해 과연 어떤 사연일지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지난주 4쿼터의 포문을 연 '코빅'은 3쿼터 종합 순위 1위를 차지한 '2020 슈퍼차 부부'가 또다시 선두를 차지하며 저력을 과시했다. 이어 양세찬, 장도연 콤비가 의기투합한 '1%', 이국주, 이상준의 개그 합이 돋보인 '헤비멘탈2' 코너가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이날도 이들 코너는 저마다의 강력한 한 방을 내세워 초반 기선 제압에 나선다.

먼저 '2020 슈퍼차 부부' 코너는 배우자를 서로 바꾼 홍윤화와 김민기, 이은형과 강재준이 격한 디스전으로 시청자들의 배꼽을 저격한다. 부부간 폭로전이 절정에 달하며 "제발 대본대로 하자"는 아우성이 속출하는가 하면, 홍윤화와 한층 격렬해진 댄스를 추던 강재준이 "코너 좀 내려달라"고 하소연하는 아비규환의 현장으로 폭소를 유발했다는 전언이다. '1%'에서는 직장 동료로 변신한 양세찬과 장도연이 1%의 예측불허 인간을 연기한다. 두 사람의 찰떡 케미스트리는 물론, 능청스러운 메소드 연기가 안방극장에 극장의 몰입감을 선사할 전망. '헤비멘탈2'의 이국주와 이상준은 거침없는 입담과 폭풍 애드리브를 쏟아내며 랜선 방청객들을 쥐락펴락한 것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드높인다.

뿐만 아니라 순위권에 진입한 '가짜 개그맨', '아빠는 못 말려'도 웃음 융단폭격을 준비 중이다. 문세윤, 이용진, 이진호, 황제성이 뭉친 '가짜 개그맨'은 랜선 방청객들이 제안하는 주제에 맞게 즉흥 상황극을 꾸미는 등 꽉 찬 개그감으로 관록을 드러낸다는 계획이다. '아빠는 못 말려' 코너에서는 괴짜 아빠 이진호를 중심으로 문세윤, 남호연, 박영재, 정호철, 최지용, 이가은이 연신 티격태격하는 모습이 차별화된 재미를 예고하고 있다. 이 밖에 황제성, 문세윤, 최성민, 김지민의 '이지와 뽈롤로', 신인 코미디언들의 열정과 패기가 이목을 모을 '신의 옥탑', '너튜브금'까지, 풍성한 웃음 경쟁 결과는 이날 방송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코빅'은 매주 일요일 오후 7시 45분에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