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 운동회 개최
"도하영 꽃이 피었습니다"
서프라이즈 이벤트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제공


'슈퍼맨이 돌아왔다' 도플갱어 가족의 흥겨운 미니 운동회가 펼쳐진다.

11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51회는 '좋은 당신, 내 곁에 있음에'라는 부제로 꾸며진다. 그중 도플갱어 가족은 캠핑장에서 미니 운동회를 가진다. 자연에서 함께 뛰어노는 아이들의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건강한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날 도플갱어 가족은 캠핑장에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놀이를 시작으로 미니 운동회를 개최했다. 22개월 하영이는 난생처음 보는 게임들에도 불구하고 가만히 관찰하며 룰 파악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런 가운데 하영이는 내친김에 술래까지 도전했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이어 도플갱어 가족은 우유 상자 안에 신발 던지기 등 다양한 놀이를 진행하며 놀았다고 한다. 다음 게임은 연우가 좋아하는 팽이 게임이었다고. 이때 하영이는 오빠 어깨너머로 보고 배운 팽이 실력을 뽐냈다는 전언. 고사리 손으로 요리조리 팽이를 조립해 던지는 하영이의 모습이 모두를 심쿵하게 했다고 한다.

또한 도플갱어 가족은 할머니, 할아버지를 위한 서프라이즈 이벤트도 준비했다고 한다. 할머니, 할아버지가 외출한 사이 집에 가서 집 안을 여행지로 꾸미고자 한 것. 도를 넘는 스케일의 효도 이벤트를 준비하던 중 투꼼남매 연우-하영이가 눈물을 흘린 일이 있었다고 해 궁금증을 상승시킨다.

과연 도플갱어 가족의 미니 운동회는 얼마나 재미있을까. 미니 운동회 승자는 누구일까. 아이들이 할머니, 할아버지 이벤트를 준비하던 중 눈물을 흘린 이유는 무엇일까. 이 모든 질문에 대한 답을 확인할 수 있는 '슈돌' 본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왁자지껄 도플갱어 가족의 미니 운동회를 볼 수 있는 '슈퍼맨이 돌아왔다' 351회는 11일 밤 9시 15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