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은혜, 만능 요리사
호두가니시→치즈샐러드
"손놀림이 정말 뚝딱"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영상 캡처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영상 캡처


'신상출시 편스토랑' 윤은혜가 한 입 가득 맛있게 음식을 먹었다.

2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는 배우 윤은혜가 출연했다.

윤은혜는 호두가니시를 만들며 "샘킴 셰프에게 배운 거다. 그 뒤로 이걸 매일 만든다. 케이엔 페퍼는 서양식 아주 매운 고추를 갈아 넣은 거다. 여기에 살짝만 뿌려주면 아주 맛있는 간식이 된다"라고 말했다.

이연복 셰프는 "저게 식으면 바삭바삭해지는 거다"라고 추가 설명을 했다.

이어, 고급 레스토랑에서 볼 법한 부라타치즈샐러드를 만들었고, 윤은혜는 배가 고프다며 그 자리에서 큰 치즈 먹방을 선보였다. '커피프린스 1호점' 속 고은찬의 먹방이 겹쳐 보여져 눈길을 끌었다.

윤은혜는 시금치를 가득 넣은 시금치 우유를 곁들였다. 이연복 셰프는 "손놀림이 정말 뚝딱이다. 정말 잘한다"라고 극찬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