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윤정, 트로트계 한 획
"트롯시상식, 기쁘다"
김수희, 오랜만에 밝은 모습
'2020 트롯어워즈'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2020 트롯어워즈'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2020 트롯어워즈' 장윤정이 시상식에 참석한 소감을 밝혔다.

1일 밤 방송된 TV조선 '2020 트롯어워즈'에는 우아한 비즈 드레스를 입은 장윤정과의 인터뷰 모습이 그려졌다.

MC 김성주는 트로트 시상식이 개최된 소감을 물었고, 장윤정은 "트롯 부문 상만 따로 있었다. 그래서 내 옆에는 선배님이나 후배님이 같이 있었던 적이 한 번도 없었다. 그런데 오늘은 상을 받든 안 받든, 함께 있다는 게 정말 기쁘다"라고 밝혔다.

이어 장윤정은 "차례지내고 드레스 입으면서 얼마나 신났는지 모른다"라며 "시청자 여러분들도 즐거운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또, 김수희는 "오랜만에 나와서 어색하기도 하다. 정말 전 국민 모두가 코로나로 힘들었을 때, 한 마음이 돼서 희로애락을 함께 했던 프로그램이다. 국민정서 함양에도 큰 몫을 했을 거라고 생각한다"라며 응원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