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4 '좌충우돌'요리 테스트
4인4색 달걀말이 '관심'
빅마마 이혜정 평가는?
'뽕숭아 학당'./ 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 학당'./ 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뽕숭아학당'의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빅마마 이혜정을 경악하게 만든 '좌충우돌' 요리 테스트에 도전한다.

30일 방송되는 '뽕숭아학당' 21회에서 트롯맨 F4는 전설의 영양사 선생님으로 등장한 요리 전문가 빅마마 이혜정과 함께 추석을 맞아 '요리 클래스'를 펼치며 끝없는 반전美를 선사한다.

트롯맨 F4는 본격적인 요리 수업에 앞서 '달걀말이 만들기' 미션을 받아 테스트에 돌입했던 상태. 제일 먼저 테스트를 받아든 장민호는 "이번에는 아주 굵게 만들겠다. 내가 뱀 때문에 당한 수치가 잊히지 않는다"며 예상외의 반응으로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어 장민호는 "어머니가 요리하실 때 항상 예쁘게 하라고 하셨다"며 요섹남의 진수를 제대로 발휘, 이를 지켜보던 빅마마 이혜정으로부터 연신 솜씨가 좋다는 극찬을 받았다.

반면 영탁은 '상상초월 요.알.못'의 반전 자태로 현장 분위기를 쥐락펴락했다. 실수를 연발하는 상황에서도 "뱃속으로 들어가면 다 똑같다"고 외치면서 해맑은 요리 바보의 면모를 아낌없이 드러냈던 것. 영탁의 근거 없는 자신감에 트롯맨 F4 멤버들은 웃음을 터트렸지만, 빅마마 이혜정은 경악을 금치 못하는 모습으로 더 큰 폭소를 자아냈다.

무엇보다 장래 희망으로 '요식업계 큰 손'이 되고 싶다고 고백했던 이찬원은 '찬주부'의 면모를 뽐냈다. 이찬원이 본능적인 요리 센스를 선보이자 이혜정은 "요리하는 머리가 있는 사람이다"라며 찬사를 쏟아냈고 트롯맨 F4 멤버들도 엄지척을 들었다. 그러나 이찬원이 테스트 도중 예상치 못한 위기와 맞닥뜨리면서, 이를 어떻게 극복했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마지막으로 달걀말이 테스트에 참가한 임영웅은 "한 번도 해본 적이 없다"며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오랜 시간 고민하던 임영웅은 능숙하게 채소를 썰어 기대감을 증폭시키더니, 이후에는 충격적인 과정을 그려내 반전을 폭발시켰다. 또한 임영웅은 요리 도중 달걀말이에 얽힌 어머니와의 특별한 에피소드를 공개해 호기심을 돋우고 있다.

그런가 하면 트롯맨 F4의 요리 과정을 지켜보던 이혜정은 "요리에서도 성향이 보인다"라며 4인 4색 달걀말이에 대해 전문가적 촌철살인 평가를 내놨다. 더욱이 이날 수업에서 트롯맨 F4는 초대한 은인들을 위해 초특급 요리까지 준비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과연 빅마마 이혜정의 냉정한 테스트에서 최후의 웃음을 지을 요리 천재는 누구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제작진은 "트롯맨 F4는 처음 해보는 '요리실력 테스트'에서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집중력과 상상력을 발휘, 멋과 맛을 폭발시켰다"며 "반나절 만에 일취월장한 요리 실력을 뽐내게 될 트롯맨 F4의 '좌충우돌 요리 클래스'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말했다.

'뽕숭아학당' 21회는 30일(오늘)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