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전국체전'./ 사진제공=KBS
'트롯 전국체전'./ 사진제공=KBS


가수 송가인과 박구윤, 신유가 KBS '트롯 전국체전'에 출연해 힘을 더한다.

30일 '트롯 전국체전' 측은 "송가인과 박구윤, 신유가 코치진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전국 8도 감독들과 함께 감칠맛 나는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트롯 전국체전'에서 송가인과 박구윤, 신유는 각각 전라도, 강원도, 서울의 코치진으로 보는 재미는 물론, 자신만이 가지고 있는 노하우를 대방출할 계획이다.

출연하는 프로그램마다 대중의 큰 관심을 받고 있는 송가인과 '뿐이고' '나무꾼' 등 히트곡으로 유쾌한 흥을 전하고 있는 박구윤, '트로트 귀공자'로 팬심을 자극하고 있는 신유가 어떤 활약을 선보일지 벌써부터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MC 윤도현을 비롯해 제주 고두심, 서울 주현미, 경기 김수희, 강원 김범룡, 충청 조항조, 전라 남진, 경상 설운도, 글로벌 김연자, 그 어디에서도 한 번에 볼 수 없는 역대급 라인업을 자랑하고 있는 '트롯 전국체전'은 레전드 감독들의 꿀팁과 신선한 트로트 신인의 발굴로 전국 방방곡곡에 에너지를 전파할 준비에 한창이다.

초호화 캐스팅으로 제작 전부터 화제를 모았던 '트롯 전국체전'은 8인 8색의 감독과 MC, 그리고 코치진들의 감칠맛 나는 조합과 참가자들의 개성만점 무대들이 이어져 함께 보고 즐기는 즐거움까지 선물할 예정이다.

향후 일정 및 계획은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