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인스타그램 '삭제'
이상순 "지웠어? 잘했어"
새 소통 방법, 펜팔? '미소'
'페이스아이디' / 사진 = 카카오TV 영상 캡처
'페이스아이디' / 사진 = 카카오TV 영상 캡처


'페이스아이디' 이상순이 아내 이효리에게 다정한 말을 건넸다.

14일 오후 방송된 카카오TV '페이스아이디' 3회에는 인스타그램 계정을 삭제한 이효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이효리는 인스타그램을 삭제하겠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이날 이효리는 비밀번호를 찾아 결국 계정을 삭제했다. 곧바로 남편 이상순에게 전화를 걸었고 이상순은 인스타그램 계정을 지웠다는 말에 "지웠어? 잘했어"라고 말했다.

이효리는 크게 미소를 지으며 "다들 없애지 말라고 했는데 오빠가 '잘했어' 그러니까 웃기다"라고 반응했다. 이상순은 "축하한다. 사이버 세상에서 벗어난 것을 축하해"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이효리는 스태프에게 "처음에는 팬들과 소통하는게 재미있었는데 기사가 나고 댓글을 보니까 은퇴 분위기처럼 되더라. 인스타그램의 파급력이이제는 다르구나 싶었어. 그래서 팬들에게 다른 방법으로 소통해보겠다고 했잖아. 뭐 있어? 펜팔? 코로나가 끝나면 캠프라도 정기적으로 해야할까"라며 새로운 소통 방법을 고민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