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 아이디'서 SNS 삭제 상황 공개
"인스타그램 없애려고 했는데 방법 몰라"
사진 = 페이스 아이디 제공
사진 = 페이스 아이디 제공


SNS 중단을 선언해 화제를 낳았던 가수 이효리가 인스타그램 계정을 삭제하는 등 실제 상황을 '페이스아이디'에서 전격 공개한다.

카카오TV 오리지널 예능 '페이스 아이디(FACE ID)'는 이효리의 스마트폰 화면 녹화를 통해 솔직 담백한 리얼 라이프를 그대로 공개하며 화제를 낳고 있다.

이 날 공개되는 '페이스아이디'에서 이효리는 SNS 중단을 밝힌 뒤 결국 인스타그램 계정 삭제에 이르게 된 과정을 100% 리얼 상황 그대로 공개한다. 앞서 SNS 활동을 쉬어가겠다고 공지했던 이효리는 애초에 인스타그램 계정을 없애고 싶었다며 “인스타그램을 없애려고 했는데 없애는 방법을 몰라서 못 없애고 있다”는 ‘폰맹’스러운 귀여운 이유를 밝혀 웃음을 자아내기도.
계정 삭제를 결심한 이효리가 방법을 찾아내 목적 달성을 하기까지의 좌충우돌 과정들도 펼쳐지며 색다른 재미를 더할 예정.

이효리는 인스타그램 계정까지 삭제해야겠다고 생각했던 솔직한 이유도 공개할 예정이다. ‘계정 삭제까지는 하지 말고 SNS를 안 하면 안 되냐’는 주변인의 만류에도 “인사 없이 쿨하게 끝내”라고 말하며 뜻을 굽히지 않는다고. 제작진은 이효리가 계정을 삭제하며 가장 큰 이유로 악플이 아닌 뜻밖의 이유를 밝힐 예정이라고 전해 과연 그녀가 인스타그램을 삭제한 진짜 이유가 무엇일지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또한 인스타그램 계정 삭제 소식에 다른 이들이 모두 아쉬워하는 가운데, 남편 이상순만은 예상하지 못한 반응을 보인다고 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뿐만 아니라 이 날 이효리는 인스타그램으로 전하지 못했던 팬들을 향한 마지막 인사를 ‘페이스아이디’를 통해 공개할 계획이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