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찬, 전소민과 커플댄스
박지우, 삼바강사 '활약'
"너무 민망해" 머쓱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양세찬과 전소민이 커플 삼바댄스에 나섰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브라질 삼바 댄스를 배우는 유재석, 하하, 전소민, 양세찬의 모습이 그려졌다.

'런닝맨' 멤버들은 두 팀을 이뤄 훌라 댄스와 삼바 댄스를 배웠다. 박지우는 삼바 강사로 등장해 '무한도전' 때 만났던 유재석, 하하와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양세찬은 전소민과 짝을 이뤘고, 스킨십이 많은 삼바 댄스를 배우기 시작했다. 양세찬은 전소민의 허리를 잡아야 하는 댄스를 힘들어 했고 "너무 민망하다. 막대기하나 주면 안되냐"라고 말했다. 전소민은 "내가 할 테니까 따라와라", "허리를 그냥 이렇게 잡아, 왜 못잡아"라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이어 양세찬은 "전소민이 너무 적극적이라서"라며 쩔쩔 맸고, 열심히 춤을 배웠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