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주얼 자매, 초절정 미모
막내라인의 커플 삼바댄스
송지효, 훌라댄스 에이스?
'런닝맨' / 사진 = SBS 제공
'런닝맨' / 사진 = SBS 제공


'런닝맨' / 사진 = SBS 제공
'런닝맨' / 사진 = SBS 제공


13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송지효X전소민이 멍돌자매에서 비주얼 자매로 변신해 초절정 미모를 뽐낸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코로나19로 인해 소소한 취미와 집콕 생활이 중요해진 시국을 반영한 실내 취미 배우기에 도전했다. 이에 멤버들은 요들송, 아카펠라, 삼바 댄스, 훌라 댄스를 배우며 비주얼 변신까지 시도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제까지 웃음 시너지를 발산했던 멍돌자매 송지효와 전소민이 이번에는 미모가 돋보이는 특급 비주얼 자매로 등극했다. 훌라 댄스를 배운 송지효는 하와이풍의 치마와 꽃장식을 완벽 소화하며 명불허전 갓지효다운 미모를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여기에 그치지 않고 훌라 댄스의 순서와 동작까지 완벽하게 마스터하며 에이스 지효까지 소환해 모든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전소민은 화려한 원피스를 입고 삼바 댄스에 도전했다. 평소 귀여운 이미지와 180도 다른 도발적인 매력과 매혹적인 아름다움을 뽐내며 모두를 심쿵하게 만들었다. 특히 전소민은 양세찬과 투덕거리면서도 척척 맞는 찰떡궁합을 자랑하며 新 삼바 커플의 탄생을 알렸다.

멍돌자매 송지효&전소민의 이미지 변신과 멤버들의 숨겨진 재능이 돋보인 댄스 무대는 13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