흙바닥에 뒹굴다
이근의 반전 매력
이승기, 종이인형되다?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제공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제공


13일 오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UDT 출신 이근 대위의 솔직한 인간미가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는 최고의 특수부대 UDT 출신 이근 대위에게 직접 UDT 체험을 받게 된 멤버들의 모습이 공개된다. 평소 매섭게 교육생들을 몰아세우던 이근 대위는 이날만큼은 몸소 시범을 보이며 멤버들을 이끌었다고 해 눈길을 끈다.

특히 이근 대위는 '파이어맨즈 캐리'라는 전쟁 실전 상황에서 동료를 구하는 방법을 알려주며 이승기를 한 손으로 번쩍 들어 올려 멤버들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고. 이날 방송에서는 사부와 멤버들 사이에서 이리저리 종이 인형처럼 옮겨지는 이승기의 웃지 못할 모습도 공개될 예정이다.

처음에는 UDT 훈련을 버거워하며 이리저리 훈련을 줄여보려다 "다들 개인주의야!"라는 소리를 들었던 멤버들도 점차 하나로 뭉치는 모습을 보여 이근 대위를 흐뭇하게 만들었다. 항상 카리스마 넘치게 통솔하던 사부는 이날 한 번도 본 적 없던 건치 미소를 보이는가 하면 선글라스 아래 순둥한 얼굴을 공개하는 등 인간적인 모습을 드러내 현장에 있는 모두를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근이 출연하는 '집사부일체'는 13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