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은이, 유재석과 꿀 케미
"같은 동료로서 동등한 입장"
셀럽파이브 뮤비의 비밀?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송은이가 회사 대표로서 지미유에게 조언을 해줬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지미유 유재석이 절친 송은이를 만나 이야기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회사의 대표이기도 한 송은이는 유재석에게 "애티튜드가 안돼있네. 왜 '이분들'이라고 하지? 같은 동료로서 동등한 입장에서 봐야지, 벌써 무릎을 꿇고 받드는 모양새네. 이제는 같이 가야된다는 거지"라고 조언했다.

이어 회사의 소속 가수로 "김다비 이모, 캡사이신, 더블V, 셀럽파이브"를 언급하며 "대표가 할 일이 너무 많아. 전화 받아야 하고 설거지, 화장실 청소, 뮤직비디오 장소 섭외도 해야돼. 그것도 다 돈이야"라고 전했다.

또 송은이는 "서울숲 식물원 대관료가 3만원이었고 나머지 4만 7천원은 간식비였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