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의 얼굴' 이광수, 4종세트
실내 취미 배우기 도전
이고아수, 표정으로 완벽 춤?
'런닝맨' / 사진 = SBS 제공
'런닝맨' / 사진 = SBS 제공


13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이광수가 범접할 수 없는 표정 연기로 얼굴 천재에 이어 훌라 머신에 등극한 사연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코로나로 인해 소소한 취미와 집콕 생활이 중요해진 시국을 반영해 멤버들이 실내 취미 배우기에 도전했다. 이에 멤버들은 요들송, 아카펠라, 삼바 댄스, 훌라 댄스를 배우며 뜻밖의 재능이 대방출됐는데, 특히 이광수는 잠재된 '훌라 DNA'가 폭발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춤 동작뿐만 아니라 표정 연기가 중요한 훌라 댄스에서 이광수는 '기쁨', '사랑', '감사' 등 추상적인 감정을 오직 표정으로만 완벽 소화하며 에이스로 급부상했다. 이광수 특유의 익살스러우면서도 섬세한 표정 연기에 현장은 초토화됐고, 멤버들은 웃음을 멈추지 못하며 "역시 연기 천재", "얼굴 컨디션 최고"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이광수만의 화려한 골반 돌리기 기술을 뽐내며 훌라 머신에 등극했다.

한편, 다른 멤버들도 댄스에서 특급 활약을 펼쳤다. 유재석과 하하는 남남 삼바 커플로 변신해 서로 부담스러워하면서도 이끌리는 치명적인 커플 댄스를 선보였다.

훌라 머신 이광수의 주체할 수 없는 훌라 본능과 멤버들의 케미 폭발 댄스 무대는 13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