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희라X이태란, 첫 만남은?
커피 얼굴에 쏟는 첫 촬영
"얘기 처음들어, 존경한다"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배우 하희라가 이태란과 처음 만났을 때를 회상했다.

9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하희라, 이태란, 최수종, 천둥이 출연했다.

하희라는 MBC 주말연속극 '여자를 울려'에서 이태란을 만났다고 밝히며 "첫 촬영이 내가 커피를 얼굴에 쏟는 거였다. 차라리 내가 맞는 게 낫지, 전날부터 심장이 너무 뛰었다. 헤어스타일부터 옷까지 다 망가지니까, 너무 떨렸다"라고 말했다.

이어 하희라는 "이태란이 '편하게 해라. 옷 두 벌 준비했다'라면서 괜찮다고 해줘서 딱 한 번에 끝났다"라며 "집에서 연습도 했다. 커피잔과 유리컵이 다른데 고리를 걸어서 하니까 잘 안되길래, 커피잔을 한 번에 잡고 딱 던졌다"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태란은 "진짜 감사하다. 처음 드는 얘기다. 한 번에 하기 위해서 노력한 거 아니겠나. 정말 언니 존경한다"라고 반응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하희라, 최수종, 이태란, 천둥 등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