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다다' 윤규진 역 소화
"사랑하고 고마워"
'엄지 척' 인사
이상엽 / 사진 = 이상엽 인스타그램
이상엽 / 사진 = 이상엽 인스타그램


배우 이상엽이 '한 번 다녀왔습니다' 촬영 마무리 소감을 전했다.

10일 이상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번 다녀왔습니다' 어제를 끝으로 모든 촬영을 마쳤습니다. 가장 가까이서 나와 지내준, 버텨준 우리 동생들. 그리고 형 누나. 너무 고생 많았어요 정말. 늘 내가 챙김을 받았는데 마지막까지 이렇게 감동을 주다니.. 그래요. 우리의 촬영은 정말 끝이 났습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하지만 우리의 추억만들기는 계속될 것을 믿어 의심치 않으며 '한다다'를 함께 해 준 너무 고생한 내 동생들 고맙습니다"라며 "윤규진을 완성해준건 여러분입니다. 정말 사랑합니다. 고맙습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상엽은 KBS 2TV 주말드라마 '한 번 다녀왔습니다'에 윤규진 역으로 출연해 이민정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