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DJ 하차
"연기 매진 위해"
'집으로 가는 길' 폐지
배우 소이현/ 사진=SBS 러브 FM 제공
배우 소이현/ 사진=SBS 러브 FM 제공


배우 소이현이 진행 중이던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

2018년 9월 10일부터 2년간 SBS 러브FM ‘집으로 가는 길, 소이현입니다’의 DJ로 활약하던 소이현이 지난 7일 방송에서 하차 소식을 알렸다.

이날 방송을 통해 소이현은 “이 귀한 자리를 아쉽지만 잠시 내려놔야 할 것 같다”며 “청취자 분들의 무한한 사랑 덕에 하루하루 성장할 수 있었다. 너른 마음으로 양해해주시고, 응원과 격려 부탁한다”고 말했다.

이어 “배우로서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예정이다”며 앞으로의 포부를 밝햤다.

이에 청취자들은 “마음이 참 예뻤던 디제이, 너무 아쉽다”, “지친 퇴근길, 힐링이 되어줘서 고맙다”, “기다리고 있을 테니 언제든 다시 돌아와 달라”등의 반응을 보였다.

‘집으로 가는 길, 소이현입니다’는 오는 16일 방송을 끝으로 막을 내린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