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거짓말' 주제
아역배우들 연기 칭찬
"김희애, 감정 섬세 조절"
김희애 / 사진 = JTBC 제공
김희애 / 사진 = JTBC 제공


배우 김희애가 후배 배우들의 연기를 극찬했다.

6일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은 한국영화감독조합이 주관하는 성평등 영화 행사 '벡델데이 2020'에서 벡델리안으로 선정된 배우 김희애 특집 2탄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배우 김희애의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주는 '우아한 거짓말'에 대해 이야기 나눈다.

최근 진행된 '방구석1열'의 녹화에서 배우 김희애는 '우아한 거짓말'의 후배 배우들과 연기 호흡에 대해 "오랜만의 영화 작업인데 아역 배우들과 호흡을 맞추게 되니 걱정이 많이 됐다. 그런데 시사회에서 영화를 본 후 '누가 누굴 걱정하나' 싶을 정도로 다들 연기를 너무 잘했다"라고 전하며 "후배 배우들 연기에 감동을 먹고(?) 눈물을 흘렸다"라고 고백했다. MC 봉태규 역시 "배우들이 지금보다 훨씬 어릴 때인데도 너무 연기를 잘해서 놀랐다. 청춘스타로 성장할 만하다"고 공감했다.

또한 MC 장성규는 재치 있는 입담을 보여주는 김희애에게 "우아한 말투 속 '감동 먹었다'는 표현이 인상적이었다. 어느 정도로 감동 받았는지 와 닿는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그렇다면 직접 꼽은 가장 감동 먹은(?) 장면은 뭐냐"고 질문했고 김희애는 배우 천우희와 함께한 장면을 꼽아 눈길을 끌었다.

한편, 변영주 감독은 주체적인 캐릭터를 연기해온 김희애에 대해 "캐릭터의 내밀한 감정을 섬세하게 조절하며 사실감 있게 살려내는 굉장한 배우다. 현재를 살아가는 한국 여성들에 대한 고찰과 이야기를 김희애 배우가 제대로 관통하며 표현해내고 있다"라고 극찬했다는 후문이다.

배우 김희애가 함께한 '방구석1열'은 6일 오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