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매니저 선발 기준
"말귀 못 알아들어야 좋다"
지미유 "설득력 있네"
'놀면 뭐하니' 예고/ 사진=MBC 제공
'놀면 뭐하니' 예고/ 사진=MBC 제공


MBC ‘놀면 뭐하니?’의 제작자 지미 유(유재석)가 전설적인 제작자 겸 가수 이상민을 만난다. 이상민은 그룹 환불원정대의 제작을 맡은 지미 유를 위한 특별한 꿀팁을 전수한다. 오는 5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에서다.

지난 방송에서 환불원정대 멤버들과 계약을 마친 ‘신박기획’의 대표 ‘지미 유’는 이상민과 회동을 가진다. 이상민은 1990년대를 대표하는 혼성 그룹 룰라의 리더이자, 디바, 샵, 샤크라에 이어 초대형 패밀리 그룹 브로스를 프로듀싱한 연예기획자로 정상에 우뚝 섰다.

그는 이번 여름 가요계를 휩쓴 혼성 그룹 ‘싹쓰리’의 멤버들을 가장 먼저 제안했던 인물이기도 하다. 이상민은 자신의 SNS를 통해 ‘환불원정대’의 제작을 맡은 후배 제작자 ‘지미 유’에게도 좋은 의견을 드리겠다고 알린 바, ‘지미 유’가 직접 그와 만남의 자리를 만들었다.

이상민은 ‘지미 유’에게 어떤 메뉴얼에도 나오지 않은 ‘제작자가 돋보이는 제작의 기술’을 전수했다. 이상민은 “정말 귀 담아 들으라”며 멤버들 사이 관계도모를 비롯해 음악, 제작자가 가져야 할 꿀팁들을 공개했다.

이상민은 현재 ‘환불원정대’ 매니저를 구하기 위해 고군분투 중인 ‘지미 유’를 위해 ‘제작자를 빛나게 하는 최고의 매니저’에 대한 이야기도 놓치지 않았다. 그는 “말귀를 못 알아들어야 좋다”며 예상밖의 조언을 해 ‘지미 유’를 당황케 만들었다.

‘지미 유’는 의아해하면서도 구체적이고 단호한 이상민의 설명에 흠뻑 빠져들어 “설득력 있네”라며 끝내 감탄을 쏟아냈다. 게다가 ‘지미 유’와 ‘환불원정대’에 딱 맞는 사람이 있다며 직접 추천해 과연 그 주인공이 누구일지 기대를 모은다.

또한 사진 속 이상민이 직접 들고 온 가방과 우산의 비밀도 공개된다. 이상민의 거대하고 화려한 가방에 호기심이 발동한 ‘지미 유’에게 그는 또다른 가방의 정체와 쓰지 않는 2개의 우산에 대한 숨은 의미를 공개해 또 한번 놀라움을 자아낼 예정이다.

‘놀면 뭐하니?'는 오는 5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