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미려, 정주리 강력 추천으로 출연
김미려 남편 정성윤, 육아 대디 된 사연
'신박한 정리' 예고 영상./사진제공=tvN
'신박한 정리' 예고 영상./사진제공=tvN


tvN '신박한 정리'의 열 번째 의뢰인으로 개그우먼 김미려가 출연한다.

오늘(31일) 방송되는 '신박한 정리'에는 다방면에서 꾸준하게 활약하고 있는 김미려가 출연한다. 오늘 방송은 '신박한 정리' 사상 최초로 주택을 정리할 것으로 알려져 기대를 모은다. 특히 이번 열 번째 의뢰는 지난번 출연으로 역대급 정리의 힘을 경험한 정주리의 강력 추천으로 성사됐다는 후문이다.

소박한 단독 주택에서 두 남매를 키우고 있는 김미려-정성윤. 남편 정성윤이 본업인 배우일 뿐만 아니라 두 남매의 육아까지 도맡고 있어 궁금증을 더한다. 주택으로 이사 후 정리하기 어려웠던 집 때문에 눈물까지 흘렸다는 김미려와, 김미려를 위해 잠시 꿈을 접고 '육아 대디'가 된 정성윤의 사연 역시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특히 제자리를 찾지 못해 매일매일 위치가 바뀌는 물건들, 가득 쌓인 가구들과 잡동사니들로 인해 불편해진 동선을 정리하고, 자리 잡지 못하는 추억의 물건들에게 딱 맞는 자리를 찾아줄 '신박한 정리단'의 활약에 이목이 집중된다.

'신박한 정리'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ㅁ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