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박 경매 위해 '뮤직뱅크' 습격
연정훈, 강다니엘과 의외의 케미
김선호, 제시 신곡 커버
'1박2일'./ 사진제공=KBS
'1박2일'./ 사진제공=KBS


KBS2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멤버들이 '뮤직뱅크'를 깜짝 방문한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1박 2일' 여름방학 특집 두 번째 이야기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수박 방문판매에 끝까지 도전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담긴다.

앞서 박명수와 유민상 등 지인들에게 수박을 판매하며 용돈을 획득한 '1박 2일' 멤버들은 '뮤직뱅크'를 깜짝 습격해 사상 최초로 '수박 경매'를 시작한다고. 여섯 남자는 뿔뿔이 흩어져 가수들의 대기실을 방문, 상상치도 못한 이색 케미스트리를 만들어낸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맏형 연정훈은 강다니엘의 대기실을 찾아간다. 어색함을 물리치기 위해 초면에 대뜸 '1박 2일' 구호를 외치는가 하면, 구구절절 사정을 늘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급기야 연정훈은 "나 솔직히 이런 거 잘 못 합니다!"라고 뜻밖의 고해성사를 날린다고. 하지만 숨 막히는 분위기를 보이던 두 사람은 급(急) 듀엣 결성까지 약속한다고 해, 이들이 보여줄 꿀 케미를 궁금하게 만든다.

그런가 하면 '예.뽀' 김선호와 '쎈 언니'의 대명사 제시의 만남이 성사돼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파격적인 조합을 탄생시켰다는 후문이다. 어디로 튈지 모르는 제시의 토크에 김선호는 어쩔 줄 몰라 하며 금방이라도 울 것 같은 표정을 감추지 못한 것. 그러나 김선호는 수박 판매를 위해 제시의 신곡 댄스 커버까지 보여줬고, 제시와 스태프들의 박수갈채까지 받았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폭발시킨다.

이외에도 걸그룹 에이프릴을 찾아간 김종민을 비롯해 소유와 문세윤, 에릭남과 딘딘, 걸그룹 (여자)아이들과 라비 등 '1박 2일' 멤버들과 가수들의 만남이 그려진다고 해 흥미를 돋운다.

'1박 2일 시즌4'는 오는 30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