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도원이 부러워한 '미우새' 누구?
'미우새' 곽도원, 넘치는 인간美
소탈+반전 매력
'미우새'에 곽도원이 출연한다. / 사진제공=SBS
'미우새'에 곽도원이 출연한다. / 사진제공=SBS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카리스마 넘치는 배우 곽도원이 스크린 밖에서 볼 수 있는 인간미 철철 넘치는 매력으로 웃음을 선사한다.

30일 방송에서는 충무로 대세 배우로 자리 잡은 곽도원이 지금은 상상할 수 없는 짠내 폴폴 무명시절 일화(?)를 공개한다.

곽도원은 일주일 동안 촬영했지만 겨우 등짝 한 번 나왔던 영화부터 누가 연기만 시키면 눈물부터 흘렸던 반전 과거를 솔직하게 밝혔다. 이를 들은 모벤져스는 "마음 고생 많이 하셨겠다"라며 폭풍 위로를 건넸다. 그러면서 곽도원의 인간적인 매력에 푹 빠졌다.

그뿐만 아니라, 곽도원은 뜻밖의 고백(?)으로 어머니들을 깜짝 놀라게 하기도 했다. 다름 아닌 '미우새' 자식들 중 너무 부러운 사람이 있다며 속마음을 털어놓은 것. 곽도원과 줄곧 훈훈한 케미를 발산하던 모벤져스는 "얼른 장가가서 가정을 꾸려라"며 뼈 있는 돌직구를 던져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곽도원의 부러움을 자아낸 '미우새' 는 누구였을지, 오는 30일 밤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