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남자친구 던 애정
던, '기면증' 앓아
"눈감고 대답해 화났다"
'라디오스타' 현아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현아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현아가 남자친구 던의 '기면증'을 언급했다.

26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가수 현아가 게스트로 출연해 5년 째 열애 중인 남자친구 던과의 연애 스토리를 밝혔다.

현아는 "텐션이 나른한 편이다. 진지한 대화를 하고 있었는데 말이 없더라. 봤더니 자고 있었다"라며 "또 내가 물어보면 눈을 감고 대답을 하는데 화가 나더라"라고 밝혔다.

나중에 알고 보니 던이 기면증을 앓고 있었다고. 방송 이후, 던이 앓았다는 기면증에 관심이 높아졌다. 기면증은 밤에 잠을 충분히 잤어도 낮에 갑자기 졸음에 빠져드는 증세로, 무기력감을 느낄 수 있다.

현아는 "현재는 약을 먹고 있다"라며 약 복용을 통해 기면증을 극복해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기면증은 꾸준한 약물 치료로 정상적인 생활이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현아와 던은 5년 째 공개 열애 중인 커플로 SNS를 통해 서로를 향한 애정을 드러내고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