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숭아학당' 임영웅X이동국, 트롯 히어로와 축구 레전드 만남
임영웅, 축구신 이동국 영접 '덕업일치 DAY'
이동국 딸 수아 "임영웅 오빠 모든 게 다 좋다"
'뽕숭아학당' 멤버들이 이동국의 집을 찾는다. / 사진제공=TV조선
'뽕숭아학당' 멤버들이 이동국의 집을 찾는다. / 사진제공=TV조선


"트롯 히어로와 축구 히어로의 역사적인 만남!"

'뽕숭아학당' 임영웅이 대한민국 축구계 현재 진행형 레전드 이동국과 만나 꿈을 이루는 '덕업일치 DAY'를 선보인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TV조선 '뽕숭아학당' 16회에서는 트롯맨 F4가 국가대표 축구 히어로 이동국, 사랑스러운 국민 오남매 재시, 재아, 설아, 수아, 시안과 함께하는 '첫 체육 과목 클래스'를 통해 뽕력을 단련한다.

트롯맨 F4는 이동국을 만나기 전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이동국을 자신의 축구 레전드라 밝힌 '축구 찐팬' 임영웅은 이른 아침부터 숨길 수 없는 설렘과 기쁨에 승천하는 입꼬리를 숨기지 못했다. 임영웅은 "이동국 선수는 대한민국의 영웅! 직접 만나니 꿈만 같다"라며 두근거림을 가감 없이 드러냈다.

축구 레전드 이동국과의 수업은 이동국을 향한 임영웅의 열렬한 팬심뿐만 아니라 트롯맨 F4를 향한 이동국 가(家) 5남매의 쌍방향 팬심 컬래버레이션으로 성사됐다. 몇 개월 전부터 5남매가 SNS를 통해 트롯맨 F4에게 무한 애정을 표출했고, 더불어 이동국 막내아들 시안이 영탁을 향해 영상 편지를 보내는 등 아낌없는 팬심을 발산했던 것. 이에 트롯맨 F4는 시안이의 러브콜에 응답하기 위해 이동국과 합심해 서프라이즈 방문을 계획했다.

트롯맨 F4는 비밀 작전 끝에 5남매가 있는 집을 급습했고, 트롯맨 F4의 깜짝 등장에 5남매는 연신 소리를 지르며 환호했다. 너무 놀란 나머지 주저앉아 폭풍 눈물까지 쏟아내며 뜨겁게 환영했던 것. 뒤이어 진행된 짝꿍 정하기에서는 시안이 1초의 망설임 없이 영탁을 선택했다. 수아는 눈물을 멈추지 못한 채로 "영웅 오빠 모든 게 다 좋다"라고 귀엽게 고백했다. 그러자 임영웅은 "수아야 이제 오빠만 믿어요"라고 달콤한 위로를 건네 또 한 번 수아의 마음에 설렘꽃을 피우게 만들었다.

또한 셋째 딸 설아는 이동국보다 나이가 2살이나 많은 장민호에게 "오빠"라고 불러 현장을 웃음으로 초토화시켰다. 재시, 재아 쌍둥이는 평소 이찬원을 쟁취하기 위해 실제로 싸움까지 했다는 말로 아빠 이동국의 질투를 유발하며 달콤살벌한 짝꿍 정하기를 마무리했다.

자타공인 축구 찐팬 임영웅과 축구 히어로 이동국은 함께 축구장으로 이동하면서 트롯과 축구 등 공통 관심사로 빠르게 가까워지며 서로의 고충에 공감하는 속마음 토크를 나눴다. 임영웅은 '미스터트롯' 경연 때 힘들었던 기억, 첫 콘서트를 마친 소감부터 "5남매 아빠가 되고 싶다"라는 미래의 2세 계획까지 인생 레전드 이동국에게 속내를 털어놨다. 과연 트롯 국대 임영웅과 축구 국대 이동국의 역사적인 만남은 어떤 모습일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제작진 측은 "평소 임메시라고 불릴 만큼 축구 사랑을 드러냈던 임영웅은 이동국과의 수업에 연신 엄지척을 들어 올리며 트롯 만큼이나 뽕력 열정을 불태웠다"며 "트롯맨 F4와 이동국, 국민 오둥이의 찐팬심이 합쳐져 시종일관 화기애애했던 '첫 체육 과목 클래스'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뽕숭아학당' 16회는 오는 26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