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진구, 하지원과 첫 만남
"함께 작품하고 싶어"
하지원, 수제 비누 선물
'바퀴 달린 집' / 사진 = tvN 영상 캡처
'바퀴 달린 집' / 사진 = tvN 영상 캡처


'바퀴 달린 집' 여진구가 하지원을 향해 팬심을 드러냈다.

20일 밤 방송된 tvN '바퀴 달린 집'에는 배우 하지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여진구와 하지원은 처음 본 사이라며 첫 인사를 나눴다.

여진구는 하지원을 똑바로 쳐다보지 못했고, 그 이유가 밝혀졌다. 여진구는 성동일, 김희원과 함께 이동하는 차 안에서 "사실 예전에 내가 하지원 선배님과 같이 작품하고 싶다고 인터뷰에서 말한 적이 있었다"라며 실제로 팬이라고 전한 것.

이를 들은 하지원은 "엄마한테 여기 나간다고 하니까 여진구의 팬이라고 하더라"라고 화답했다.

또 하지원은 멤버들에게 수제 허브 비누를 선물, 여진구에게 선물한 유칼립투스의 의미에 "진구는 어느 곳에서도 필요한 사람. 환경을 프레시해주는 느낌의 향이라고 하더라"라고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