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현미 선수, 사부로 출연
챔피언벨트 '자진 반납'
"슈퍼 페더급 챔피언"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 사진 = SBS 영상 캡처


'집사부일체' 복싱 월드 챔피언 최현미가 사부로 출연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여자복싱 최현미 챔피언이 출연했다.

최현미 챔피언은 "현재 17전 17승 무패다"라며 '무패의 챔피언'이라는 수식어를 입증했다.

신성록은 최현미 선수에 대해 "페더급 7차례 방어 후 자진해서 챔피언벨트를 반납했다. 위 급수를 가야하니까"라고 설명했다. 최현미 선수는 "페더급에서는 더 이상"이라며 멋진 모습을 보였다.

이어 신성록은 "그래서 슈퍼페더급에 도전했다. 체급 바꾼지 3개월 만에 또 슈퍼페더급 챔피언이 됐다. 또 7차례 방어에 성공했더라"라며 놀라운 기록을 언급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