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모성애' 때문?
박진영X선미, 듀엣곡 무대
화려한 디스코장 세트
'라디오스타' 박진영 선미 / 사진 = MBC 제공
'라디오스타' 박진영 선미 / 사진 = MBC 제공


가수 겸 프로듀서 박진영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애제자 선미의 모성애 때문에 절교를 선언한 적이 있다고 깜짝 고백한다.

또 JYP 사제지간에서 듀엣곡 파트너로 변신한 박진영과 선미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듀엣곡 '웬 위 디스코' 무대를 최초로 공개한다고 해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끌어 올린다.

12일 밤 10시 40분 방송 예정인 MBC '라디오스타'는 박진영과 그의 애제자 선미, 그의 스승 김형석이 함께하는 '스승님이 누구니' 특집으로 꾸며진다.

'라스'에 동반 상륙한 박진영과 선미는 원더걸스 시절부터 이어 온 우정부터 신곡 '웬 위 디스코'로 호흡을 맞추며 느낀 소감 등 다채로운 이야기를 탈탈 털며 찐 사제지간 바이브를 뽐낼 예정이다.

박진영은 선미를 두고 "품을 떠나면 걱정"이라며 애틋함을 드러내더니 "선미가 고비예요"라며 갑자기 분위기 선미 위기설 발언을 했다고 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 박진영은 선미의 모성애 때문에 절교를 선언(?)했던 일화를 공개했다고 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두 사람이 사이가 소원해졌던 이유는 무엇일지 본방사수 욕구를 키운다.

이 외에도 다분야에서 넓은 지식을 자랑하던 박진영은 K팝계 다빈치에 등극(?), 애제자 선미를 벼르고 있는 이유까지 탈탈 공개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박진영과 선미는 신곡 '웬 위 디스코' 무대를 '라디오스타'에서 최초 공개한다. '라디오스타' 제작진이 댄싱킹 박진영과 댄싱퀸 선미, 그리고 이들의 무대를 기다릴 시청자를 위해 디스코장을 연상케 하는 화려한 무대 세트를 준비한 가운데, 박진영과 선미는 눈을 뗄 수 없는 고품격 무대를 꾸며 '라스' MC들을 환호케 했다고 해 두 사람의 신곡 첫 무대를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박진영의 절교 선언부터 박진영과 선미의 듀엣곡 '웬 위 디스코' 최초 무대는 12일 밤 10시 4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