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선빈 / 사진=JTBC 방송화면
'아는 형님' 이선빈 / 사진=JTBC 방송화면


배우 이선빈이 공개열애 중인 이광수를 언급하자 재치있게 넘겼다.

지난 8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영화 '오케이 마담'의 개봉을 앞둔 배우 박성웅, 엄정화, 이선빈, 이상윤이 출연했다.

이날 이선빈이 등장하자 이수근은 "얼굴이 이전보다 좋아진 것 같다"고 말했다. 이광수와의 연애로 더 예뻐졌음을 돌려말한 것. 이선빈이 "이전에 나왔을 때랑 화장이 좀 다른 것 같다"고 대답했고, 이수근은 "화장이 문제가 아니다"라며 소방차 '사랑하고 싶어' 노래를 불렀다.

이선빈은 "나는 수근이가 저럴 줄 알았다"고 말했고, 이수근은 "난 서장훈에게 한 말이다"라고 해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