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옥 상황극 몰입
이광수 '타짜' 도박꾼
탈옥 레이스 승자는?
'런닝맨' / 사진 = SBS 제공
'런닝맨' / 사진 = SBS 제공


9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역대급 탈옥 레이스가 펼쳐질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오프닝부터 죄수로 분해 감옥에 수감되면서 감옥 상황극에 몰입하기 시작했다. 멤버들은 경제 사범부터 도박꾼, 가택 침입자까지 본인에게 어울릴법한 죄명을 밝히며 빅재미를 선사했다.

지석진은 경제사범이냐는 멤버들의 추궁에 "오해를 빚어서 들어왔다"며 혐의를 부인하는가 하면, 영화 '타짜'에서 도박꾼으로 열연했던 이광수는 도박죄를 순순히 인정하기도 했다. '런닝맨' 공식 사랑꾼 전소민은 "치정으로 들어왔다"고 죄를 당당하게 밝혀 현장을 폭소케 했다.

신스틸러 배우 김영민, 하도권, 지승현, 김용지가 신입 재소자로 등장했다.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서 외도하는 남편 역으로 화제 됐던 김영민과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강한 인상을 남긴 하도권, 영화 '바람',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태양의 후예'의 숨은 주역 지승현, SBS 금토드라마 '더 킹: 영원의 군주'로 존재감을 알린 김용지는 신스틸러 배우들답게 레이스에 치열함과 긴장감을 더해 '런닝맨'을 한 편의 영화로 만들었다.

한편, 아무도 모르게 연결돼있는 짝을 찾아 감옥을 탈출해야 하는 탈옥 레이스에서 과연 누가 우승을 차지할지, 그 결과는 오는 9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