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트곡 메이커' 김이나, 전설 출격
테이·임정희·아이즈원 등 출연
하성운 "트로피 꼭 가져갈 것"
'불후의 명곡' 예고/ 사진=KBS2 제공
'불후의 명곡' 예고/ 사진=KBS2 제공


작사가 김이나가 KBS2 예능 프로그램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전설로 전격 출연하는 가운데 실력파 가수들의 라인업도 공개됐다.

김이나는 과거 평범한 회사원 시절 우연한 기회에 작곡가 김형석을 만나 2003년 성시경 ‘10월에 눈이 내리면’으로 작사가 데뷔해 조용필, 이선희, 박효신, 브라운 아이드 걸스, 임영웅 등 장르를 초월한 수많은 히트곡들을 작사했다.

지금까지 300개 이상의 히트곡을 보유한 김이나는 5년 연속 ‘올해의 작사가상’을 수상해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하트시그널’ 등 각종 예능에서 MC로 활약하며 대중들에게 친근한 이미지로 사랑받고 있다.

오는 8일 방송되는 ‘불후의 명곡’에는 테이, 임정희, 2F(이프), 임한별&하성운, 조정민, 아이즈원이 출연해 기대를 모은다.
'불후의 명곡' 예고/ 사진=KBS2 제공
'불후의 명곡' 예고/ 사진=KBS2 제공
테이는 제이&하울의 ‘Perhaps Love(사랑인가요)’를 선곡해 한 편의 뮤지컬 같은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임정희는 ‘시크릿가든’ OST로 큰 사랑을 받은 김범수의 ‘나타나’를 선곡해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시원한 무대를 펼친다.

그룹 2F(이프)로 돌아온 신용재와 김원주는 박효신의 ‘숨’을 선곡해 위로의 메시지를 담은 감동의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며, 임한별, 하성운은 이선희의 ‘그 중에 그대를 만나’를 선곡해 아름다운 하모니로 감성 가득한 무대를 예고했다. 특히, 2년 전 그룹 워너원으로 출연해 우승을 차지한 하성운은 당시를 회상하며 ”(오늘) 꼭 트로피를 가져가겠다”며 우승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이어 트로트 여신 조정민은 브라운 아이드 걸스의 ‘Abracadabra'를 선곡해 파격적인 변신으로 화제를 모을 예정이며, 대세 글로벌 걸그룹 아이즈원은 “세 번째 출연인데, 그동안 무승이었다”고 아쉬움을 전함과 동시에 “1승을 목표로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를 밝히며 아이유의 ‘잔소리’를 선곡해 귀엽고 사랑스러운 무대를 선보인다.

따뜻한 감성이 느껴지는 무대부터 강렬한 댄스 퍼포먼스까지, 6팀이 각자의 매력으로 다양한 무대를 선보인 가운데 과연 어느 팀이 우승 트로피를 차지할지 기대를 모은다.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작사가 김이나 편은 오는 8일 오후 6시 5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