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 김소은, 이상형 고백
김소은X공찬, 즉석 탱고로 과감한 매력
김소은, '심쿵 필살기' 공개
'비디오스타' 김소은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김소은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김소은이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이상형을 고백한다.

4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예능은 두렵지만 노잼인 건 싫어!' 특집으로, 드라마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의 주인공인 지현우, 김소은, 박건일, 공찬, 김산호, 손지현이 출연한다.

이날 드라마에서 지현우, 박건일과 함께 삼각관계의 주인공이 된 김소은은 두 사람 중 현실 이상형에 대해 고백했다. MC들이 "실제 이상형이 누구냐"고 묻자 김소은은 "어떡하지…없는데"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소은은 "지현우는 말이 많아서 귀찮다", "박건일은 여사친이 없어서 그런지 벽치기, 공주님 안기 연기할 때 어설펐다"며 거침없는 폭로를 이어갔다. 김소은의 폭로에 남자 배우들은 자존심을 건 즉석 공주님 안기 대결이 펼치기도 했다.

김소은은 출연진 중 예능 기대주로 뽑히기도 했다. 공찬에게 "오늘 가장 활약할 사람"으로 지목받은 것. 공찬은 김소은에 대해 "연기하는 모습이 과감하다. 토크도 과감하게 할 것"이라며 "특히 탱고 신을 찍을 때 과감했다"고 전했다. 이에 김소은이 "이따가 보자"라며 협박 아닌 협박을 했다. 그러면서도 즉석에서 공찬과 탱고 장면을 재연해 과감한(?) 매력을 선보였다. 김소은은 자신만의 '심쿵 필살기'도 선보였다.

거침없는 매력을 뽐낸 김소은의 활약은 4일 오후 8시 30분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