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킹 중 댄스파티?
"소향, 춤 출 줄 몰랐다"
헨리X수현, 로맨틱 듀엣
'비긴어게인 코리아' / 사진 = JTBC 제공
'비긴어게인 코리아' / 사진 = JTBC 제공


'비긴어게인 코리아' 달달한 듀엣곡과 신나는 댄스곡에 출연진과 관객이 하나가 됐다.

2일 밤 방송되는 JTBC '비긴어게인 코리아'에서는 버스킹 도중 광란의 댄스파티가 벌어진 사연이 공개된다.

서울 도심 속 위치한 식물원의 비밀 정원 안에서 저녁 버스킹을 펼치게 된 멤버들은 신나는 곡들을 선곡해 분위기를 달아오르게 했다. 헨리는 최근 각종 온라인 사이트에서 흥겨운 댄스와 함께 뜨거운 화제를 모은 'Savage Love'를 선곡, 루프 스테이션 장인답게 루프 스테이션을 활용한 신나는 비트로 'Savage Love'를 더욱 흥겹게 재탄생시켰다. 또 헨리는 관객들과 함께하기 위해 직접 안무까지 가르쳐주기도 했다.

노래가 시작된 후 관객은 물론 크러쉬, 정승환, 수현 역시 자리에 일어나서 헨리에게 배운 안무를 선보였고, 이에 평소 춤을 추지 않았던 소향마저 헨리가 알려준 발랄한 안무를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 크러쉬는 "소향까지 춤을 출 줄 몰랐다"며 소향을 춤추게 만든 헨리의 선곡에 감탄했다.

이밖에도 헨리는 수현과 함께 로맨틱한 듀엣곡, 에드 시런의 'Perfect Duet'을 선곡해 한순간에 분위기를 달콤하게 만들었다. 이전 시즌부터 여러 번 호흡을 맞춰온 두 사람이 또 어떤 환상의 호흡을 선보였을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소향은 정승환과 함께 칼럼 스콧의 'You Are The Reason'을 선곡했는데 두 사람의 애절한 목소리는 관객들을 단숨에 몰입하게 했다. 정승환은 소향과의 듀엣에 "어린 시절 소향의 노래에 빠져서 들었는데, 같이 노래하게 될 줄 꿈에도 몰랐다"며 영광스러운 마음을 고백하기도 했다.

귀호강 선곡들로 도심 속 비밀 정원을 더욱 낭만적으로 물들인 저녁 버스킹 현장은 2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비긴어게인 코리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