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시, 성형수술 솔직 고백
"성형 이제 안할 것"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가수 제시가 성형수술 사실을 솔직히 고백하며 “이제는 반대한다”고 밝혔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방송인 광희, 아유미, 가수 제시, 배우 남윤수가 출연한 ‘노 필터 노 브레이크’ 특집으로 꾸며졌다.

신곡 ‘눈누난나’로 돌아온 제시는 이효리와의 특급 의리를 자랑했다. 제시는 고민 끝에 이효리에게 뮤직 비디오 출연을 부탁했다며 “급하게 한 부탁이었는데 바로 하자고 연락이 왔다”며 “정말 의리 있는 언니다”고 미담을 공개했다. 이어 제시는 ‘눈누난나’의 파워풀한 안무를 펼치며 스튜디오를 흥으로 뜨겁게 달궜다.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 화면.
성형에 대한 솔직한 발언도 이어졌다. 제시는 “광희 유 룩! 나 많이 안 했지?”라며 자신의 성형 사실을 솔직히 공개했다. 제시는 "사람들이 성형을 많이 한 줄 아는데 예전에 눈, 코를 했고 6개월 전에 입술 필러를 조금 맞았다. 5년 전에 얼굴 필러도 넣었었다. 근데 사람들이 얼굴이 선풍기 같다고 하더라. 화면에서 그렇게 보이더라. 그래서 이번에 다 녹였다. 난 이제 성형을 반대한다"며 더 이상 추가적인 성형을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제시는 "난 이게 너무 좋다"고 현재를 만족해하며 "이제 할 거 해보고 뺐고, 이게 좋다. 난 완벽해질 수 없다"고 덧붙였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