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화정, '애로부부' MC 출격
"본격 19금 토크쇼, 애들은 재워"
최화정./사진제공=채널A. SKY
최화정./사진제공=채널A. SKY


방송인 최화정이 결혼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27일 오후 스카이TV·채널A 새 예능 ‘애로부부’ 온라인 제작발표회 생중계됐다. ‘애로부부’는 뜨거운 '에로'는 사라지고 원수 같은 '애로'만 남은 부부들을 위한 19금 앞담화 토크쇼 프로그램. ‘싱글녀’ 최화정부터 ‘이혼녀’ 이상아, ‘유부녀’ 홍진경, ‘유뷰남’ 이용진, ‘정신과 의사’ 양재진 등 각기 다른 다섯 남녀가 다양한 시각으로 ‘부부의 세계’에 접근한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최화정은 결혼은 안 했지만 남의 집 사정은 속속들이 다 아는 사랑과 이별 상담 전문 맏언니로 투입된다. 그는 “‘미혼인 최화정이 왜 출연하지?’라고 생각할 수도 있는데, 결혼은 안했어도 사람 사는 건 다 똑같다. 오히려 나는 ‘애로부부’를 통해 부부의 세계를 간접 경험을 하면서 (결혼을)안한 게 다행인가 싶기도 하다”며 웃었다. 또한 최화정은 MC들과의 호흡에 대해 “은행을 털어도 될 정도”라고 자신했다.

‘애로부부’를 다섯 글자로 정의해 달라고 하자 이상아는 “이게 방송돼?”라고 했고, 홍진경은 “본격 19금”이라고 답했다. 양재진은 “부부의 거울”이라고, 최화정은 “애들은 재워”라고 덧붙였다.

‘애로부부’는 오늘(27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