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세윤 외도에 '복수'
나태주, 카드키 건네
"나태주 연기, 기대 부탁"
'장르만 코미디' 안영미 나태주 / 사진 = JTBC 제공
'장르만 코미디' 안영미 나태주 / 사진 = JTBC 제공


JTBC 최초의 숏폼드라마 코미디 '장르만 코미디'의 코너 '쀼의 세계'에서 안영미가 유세윤의 외도에 복수를 시작한다.

18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쀼의 세계'는 다양한 재미의 숏폼드라마로 구성된 코미디 프로그램 '장르만 코미디'의 콘텐츠 중 하나로, 비지상파 역대급 시청률을 기록하며 화제 속에 종영한 JTBC '부부의 세계'를 고급지게 패러디한 코미디 드라마. 강렬한 사이다를 선사하는 격정적인 전개와 출연진의 물오른 연기력으로 쓸고퀄패러디(쓸데없이 고퀄리티 패러디)라는 평을 얻으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그런 가운데 안영미(지선우 역)와 나태주(손제혁 역)의 은밀한 만남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이는 ‘부부의 세계’에서 김희애가 박해준에게 복수하기 위해 자신에게 접근하는 김영민을 이용하기 시작하는 장면으로, 나태주를 바라보는 안영미의 의미심장한 눈빛과 표정에서 싸늘한 기운이 절로 느껴진다. 하지만 나태주는 그런 안영미의 속내를 알지 못한 채 카드키를 슬며시 건네는 모습으로 관심을 높인다.

특히 이때 나태주는 유세윤(이태오 역)의 개인 계좌 거래내역을 빌미로 안영미에게 접근할 예정이라고 전해져 안영미가 나태주의 제안을 받아들일지 그녀의 복수가 시작될 '쀼의 세계' 3회 전개에 궁금증이 치솟는다.

'장르만 코미디' 제작진은 "18일 안영미의 복수가 시작되면서 한층 치명적이고 짜릿한 사이다 전개가 펼쳐질 것"이라고 귀띔해 기대를 끌어올렸다. 덧붙여 "나태주의 연기력과 몸을 사리지 않는 연기 투혼에 현장에서는 극찬이 쏟아졌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장르만 코미디'는 18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